UPDATE : 2020.10.20 화 18:53
상단여백
HOME 사회
이용섭 광주시장 “독일과 더 넓고 깊은 교류를”미하엘 라이펜슈툴 신임 주한독일대사 접견
염승용 기자 | 승인2020.10.12 17:09
이용섭(오른쪽) 광주시장이 12일 오후 시청 접견실에서 미하엘 라이펜슈툴 신임 주한독일대사를 접견하고 광주와 독일 간 협력 방안을 논의하고 있다(사진= 광주시청 제공). 염승용 기자

  (광주 더리더)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12일 오후 시청 접견실에서 미하엘 라이펜슈툴 신임 주한독일대사를 접견하고 광주와 독일 간의 경제.문화.인권 등의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시에 따르면 이 시장은 “주한독일대사로 취임하신 것을 축하드리고 바쁘신 와중에도 슈뢰더 전 독일총리, 아우어 전 독일대사에 이어 광주를 방문해 주셔서 우리 시민들과 함께 환영한다”며 “경제부터 문화, 인권 등 다양한 분야에서 광주와 독일과의 관계가 더욱 증진될 수 있도록 협조해 주시길 바란다”고 요청했다.

  이 시장은 “‘광주형 일자리’는 독일 폭스바겐의 ‘아우토 5000’ 프로젝트를 벤치마킹 해 새로운 노사 동반상생모델로 성공적으로 추진 중이다”며 “독일로부터 많은 교훈과 경험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어 “이제는 국가 인공지능 산업융합 집적단지를 연내에 착공하고 빅데이터센터 구축, 인공지능 인재 양성, 독일기업 SAP코리아 등을 비롯한 40여개 기업과의 업무협약 등 인공지능 4대강국 대한민국을 만들기 위해 광주가 앞장서고 있다”며 “독일과의 더 넓고 깊은 교류로 다양한 분야에서 시너지 효과가 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에 미하엘 라이펜슈툴 주한독일대사는 “한국은 경제 분야에서 세계적으로 발전했을 뿐 아니라 민주주의, 인권도 세계에서 유례없이 발전했다는 점에서 한국 민주화의 상징인 광주를 취임 후 첫 지방 일정으로 찾게 됐다”고 밝혔다.

  아울러 “독일과 광주가 공통으로 관심을 가지고 있는 인공지능, 수소에너지 등의 기술은 경쟁하기보다 서로 협력해 연구하고 교류하면 더욱 큰 시너지를 낼 수 있다”며 “독일과 광주의 교류.협력을 확대하는데 적극 협조하겠다”고 화답했다.

  염승용 기자 ysy@theleader.kr

<저작권자 © 더리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염승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강원도 태백시 대학길81 104동 104호  |  Tel 033-552-1968
등록번호 : 강원, 아00080 (등록 : 2011. 04. 22)  |  발행·편집인 : 이형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이형진   |  발행연월일 : 2010년 1월 11일
Copyright © 2020 더리더.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theleader.kr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