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1.10.22 금 12:09
상단여백
HOME 정치
文대통령, 대장동 의혹 첫 지시… "신속하고 철저히 수사"(종합)
더리더 온라인 뉴스팀 | 승인2021.10.12 16:35
문재인 대통령이 2021가을 한복문화주간을 맞아 12일 오전 청와대 여민관 영상회의실에서 열린 국무회의에 한복을 입고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2021.10.12/뉴스1 © News1 이광호 기자

  (서울 더리더) 더리더 온라인 뉴스팀 = 문재인 대통령은 12일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연루 의심을 받는 '대장동 개발사업 특혜 의혹'에 대해 '신속하고 철저한 수사'를 지시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을 통해 "대장동 사건에 대해 검찰과 경찰은 적극 협력해 신속하고 철저한 수사로 실체적 진실을 조속히 규명하는 데 총력을 기울여 달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이 대장동 개발사업 특혜 의혹과 관련해 직접 지시사항을 내린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지난달 29일 서울중앙지검에서 전담 수사팀을 꾸린 지 13일 만이다.

  앞서 청와대는 지난 5일 대장동 개발사업 특혜 의혹과 관련한 청와대의 입장을 묻는 질문에 "청와대는 엄중하게 생각하고 지켜보고 있다"고 첫 입장을 낸 바 있다.

  이후 지난 7일에도 대장동 논란과 관련해 청와대는 "엄중히 생각하고 지켜보고 있다는 말을 다시 한 번 드린다"며 기존 입장을 되풀이했다.

  주목할 점은 문 대통령의 지시 사항이 나온 시점이다. 지난 5일과 7일 "엄중하고 생각하고 지켜보고 있다"는 입장의 주어는 청와대였다. 당시는 민주당 경선 전으로 문 대통령의 입장이 담길 경우 정치적 중립이 깨질 것을 우려한 것으로 보였다.

  청와대도 5일 첫 입장을 밝히면서 정치적으로 해석되는 것에 대해 분명하게 선을 그은 바 있다. 정치 문제가 아니라 '부동산 문제'로 보고 민심을 다독이기 위한 차원에서 입장을 낸 것이라는 설명이었다.

  청와대 핵심관계자는 이날 기자들과 만나 여당의 경선이 끝난 시점에 문 대통령이 이같은 언급을 한 배경이 무엇인지를 묻는 질문에 "오늘 오전에 말씀하셨다"며 "아마 말씀을 전하실 때라고 판단하셨을 것"이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참모들과의 티타임에서 이러한 발언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더불어민주당 제20대 대통령선거 후보에 선출된 이재명 경기지사가 10일 오후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SK올림픽핸드볼경기장에서 열린 서울 지역 경선 및 3차 국민선거인단 투표에서 후보자 수락연설을 마친 후 인사하고 있다. 이 후보는 서울 지역 경선에서 51.45%를 얻어 누적 득표율 50.29%를 기록, 결선 투표 없이 더불어민주당 20대 대통령 선거 후보에 선출됐다. 2021.10.10/뉴스1 © News1 국회사진취재단

  핵심관계자는 '엄중하게 지켜보고 있다'는 입장에 이은 '철저한 수사 지시'가 대장동 의혹 수사 필요성이 더욱 커졌기 때문이냐는 질문에는 '5일 청와대 입장'과 이날 문 대통령의 발언을 다시 언급하며 "각각 말이 명확하니 그것으로 해석하면 되겠다"고만 말했다.

  '여야에서 거론하는 합동수사본부 설치나 특검 수사와 무관하게 검경 수사를 서둘러야 한다는 뜻이냐'는 질문에는 "검경이 적극 협력하라는 문장으로 이해해달라"고 했다. 이어 '대통령은 검경 수사가 미진하다고 판단하는 거냐','합수본이나 특검보다 검경 수사가 먼저라고 판단하는 거냐'는 질문에는 "해석은 대통령 말씀 내에서 하시면 되겠다"고 즉답을 피했다.

  일각에선 문 대통령이 검·경의 수사를 강조하며 첫 메시지를 낸 것이 이 후보와의 회동을 염두에 둔 것 아니냐는 관측도 제기된다. 청와대는 이날 이 후보가 문 대통령의 면담을 요청했다면서 이 후보측과 "협의할 것"이라고 밝혔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더리더 온라인 뉴스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강원도 태백시 대학길81 104동 104호  |  Tel 033-552-1968
등록번호 : 강원, 아00080 (등록 : 2011. 04. 22)  |  발행·편집인 : 이형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이형진   |  발행연월일 : 2010년 1월 11일
Copyright © 2021 더리더.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theleader.kr
Back to Top